데일리 창엄뉴스 부자비즈

창업백과 노하우

내사업창업 노하우 | 유망 사업 기회의 발견 2

페이지 정보

등록일등록일: 2019-03-04

본문

209a3c72988a4c02333a977980600d3a_1551661688_0838.JPG


◆ 해외에서 또는 다른 사람이 포기한 곳에서 기회 발견

해외에서 창업 기회를 발견하는 사람들도 있다.

기업체 청소대행업을 하는 크리니트의 오훈 대표가 그 주인공이다. 오 대표는 원자력발전소에 근무를 하다가 퇴사했다. 회사를 그만둔 후 아이템을 찾기 위해 해외를 찾았던 그는 ‘청소대행업’이 유망하다는 걸 알게 됐다. 어렵게 노하우를 배우고 익혀서 창업을 했지만 영업이 쉽지 않았다. 국내에서 기업들의 청소대행업은 인맥이 없으면 힘들다는 걸 알지 못했던 것.

힘든 시절 그를 버티게 한 것은 해외에서 확인한 청소대행업의 전망이었다. 전략을 바꿔서 인맥 필요 없이 실력으로만 승부를 걸 수 있는 외국계 기업의 문을 두드렸다. 원자력발전소 매뉴얼을 만들었던 섬세함과 체계적인 업무 능력을 기반으로 용역을 수주하는 데 성공한 그는 이후 세계적인 다국적 기업들을 거래처로 확보하게 됐고 그 경력을 발판으로 국내 유수 기업들도 고객으로 확보했다. 대기업 영업력을 바탕으로 프랜차이즈 사업에까지 진출해서 청소 영역을 다각화하고 있다.

다른 사람들이 사업성이 없다고 포기한 곳에서 기회를 발견한 케이스도 있다.

대한민국 대표 치킨프랜차이즈인 비비큐의 윤홍근 회장은 근무하던 회사가 ‘사업성이 없다’고 포기했던 사업 분야에서 성공의 비전을 발견했다. 열정을 다해 추진하던 사업 부문을 회사가 포기하자 과감히 회사를 그만두고 퇴사해 승부수를 띄워 대한민국 1등 브랜드로 키워냈다. ‘맘스터치’ 정현식 대표도 근무하던 회사에서 부실한 사업모델로 포기한 사업 부문을 독립시켜서 동료들과 힘을 합해 사업을 성공시킨 사례다.

◆ ‘창업의 꿈’이 유망사업 기회를 발견한다

국내 대표적인 한식프랜차이즈 브랜드인 ‘김영희 강남동태찜’의 김영희 대표는 재래 시장통에서 사업 기회를 발견했다. 남편과 함께 운영하던 공장에 불이 난 후 사업상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던 그녀는 마음을 달래려고 재래시장을 걷다가 시장통의 노점상을 보면서 동태를 그냥 팔지 말고 요리로 만들면 더 부가가치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 것이 ‘동태찜’이라는 히트 아이템을 개발한 계기가 됐다.

‘바르다 김선생 ’ ‘죠스떡볶이’ 등 히트 브랜드를 만들어낸 나상균 대표는 우연히, 대박이 난 떡볶이집을 보고 ‘위생이나 운영이 별로인데도 저렇게 장사가 잘된다면 나는 그보다 더 잘할 자신이 있다’고 생각하고 투잡으로 떡볶이전문점을 운영하다가 사업에서 성공해 현재 한국을 대표하는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성장시키게 됐다.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 진출하며 성장하고 있는 ‘커피베이’의 ‘백진성 대표는 PC방 프랜차이즈의 지사에 근무하다가 해당 브랜드가 사업에서 실패하자 본인이 근무하던 회사의 사업권을 싸게 인수해서 운영하다가 PC방에 숍인숍으로 있는 커피숍이 잘되는 것을 보고 커피프랜차이즈 사업에 뛰어들게 됐다.

성인피아노학원 프랜차이즈를 운영하는 김의영 대표는 ‘피아노 교습 과외’를 하면서 의외로 성인들의 피아노 연주에 대한 열망이 높다는 것을 알고 창업에 도전했다.

좋아하는 일이나 취미를 살려서 창업하는 사례도 많다. 손뜨개 부문의 한국 대표기업인 ‘바늘이야기’ 송영예 대표는 임신했을 때 태교로 시작한 손뜨개 솜씨를 바탕으로 처음에는 점포운영, 온라인 정보제공업체 운영을 거쳐 지금은 건실한 중소기업으로 사업을 성장시켰다.

창업에서 성공하려면 전략을 잘 짜야 한다. 그리고 창업 전략의 첫 출발점이 업종선정이다. 유망한 사업 기회를 발견하려면 먼저 ‘창업’에 대한 의지를 명확히 하는 것이 좋다. 평소 창업의 꿈을 품고 늘 세심하게 주의를 기울이면 가정에서든 직장에서든 심지어 영화를 보거나 TV를 보면서도 창업 기회를 발견할 수 있다.

◆ 유망 사업 기회를 발견하는 법

1. 생활 속 문제점에서 사업 아이디어를 구상하라

2. 박람회는 사업기회를 발굴하는 보고이다


3. 관심 있는 분야의 전문 잡지를 구독하라

4. 해외여행을 떠나라

5. 취미와 장기를 개발하라

6. 가업을 이어라

7. 단골로 이용하는 업소를 눈여겨 보라

8. 가족이나 지인들 속에서 창업 기회를 찾아보라

9. 신문 방송 등 미디어를 통해 꾸준히 정보를 검색하라

10. 창업전문 업체를 잘 활용하라

11. 일상생활의 모든 소비 활동 속에서 기회를 눈 여겨 보라


12. 아르바이트를 하면서도 창업기회를 발견할 수 있다.


13. 여행을 자주가고 여행지에서 창업아이템을 물색하라 

□글 이경희. 한국창업전략연구소 소장, 부자비즈 운영자. 'CEO의 탄생' '이경희 소장의 2020창업 트렌드'저자


buza.biz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