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데일리 창업뉴스 [창업트렌드]

[트렌드] 홈바시대, 대한민국 와인 홀릭

페이지 정보

등록일등록일: 2021-01-26

본문


특별한 날에만 마시는 술로 여겨졌던 와인이 일상에서 즐기는 술이 되고 있다. 이 같이 와인이 대중화된 것은 마트와 편의점의 초저가 와인 판매 영향이 크다. 또한 코로나19로 집에서 가볍게 술을 즐기는 문화가 확산 된 것도 대중화 된 원인이라고 할 수 있다. 지난해부터 온라인 구매가 가능해진 것도 와인 확산의 영향이다. 특히 편의점을 중심으로 하고 있는 O2O 서비스가 인기를 누리고 있다.


실제로 지난해 1월부터 11월까지 와인 수입액은 2600억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 같은 성장세는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서는 올해 수입액은 3000억원을 넘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초저가 와인의 중심에 있는 대형마트

초저가 와인의 등장은 와인시장의 판도를 바꾸고 있다. 커피보다도 싼 3900원, 4900원짜리 와인은 중저가 와인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에게 인기다. 초저가 와인의 중심에 있는 것은 대형마트다.
 

c113e0240a06da152b5e938013966fe5_1611636861_2376.jpg


롯데마트에 따르면 지난해 9월까지 1만원 이하 와인 매출액은 전년 같은 기간보다 약 67% 늘었다. 1만~3만원대 와인은 29%, 3만~5만원대 와인은 48% 상승했다.


이마트는 칠레산 와인 ‘도스코파스’ 카베르네 소비뇽, 레드 블렌드를 병당 4900원에 선보인바 있다.


홈플러스도 미국 와이너리 ‘갤로’와 손잡고 ‘카퍼릿지’ 시리즈을 4990원에 출시하며 와인 가격경재에 가세했다.


◆편의점 자체 ‘와인 브랜드’ 론칭 러쉬

대형마트를 중심으로 와인이 대중화되면서 그 열기는 편의점으로 이어지고 있다. 마트나 백화점보다 접근성이 좋은 편의점들은 와인 독자브랜드를 론칭하며 와인 열풍에 합류 중이다.


편의점 CU는 얼마 전 자체 와인 브랜드 ‘mmm!(음!)’을 론칭했다. 음!은 맛있는 와인 한 잔을 마셨을 때 자연스럽게 터져나오는 감탄사를 표현한 것으로, CU는 음!을 통해 합리적인 가격에 누구나 실패 없이 즐길 수 있는 데일리 와인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첫 상품으로 출시된 ‘음!레드와인(6900원)’은 1970년에 설립돼 55개국 수출하고 있는 스페인 와이너리 보데가스 밀레니엄(Bodegas Milenium) 제품이다. CU는 상품을 대량 매입하는 방식으로 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좋은 품질의 와인을 국내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됐다.


c113e0240a06da152b5e938013966fe5_1611636902_6155.png


이마트24는 지난해 1만원대 이하 PB제품으로 ‘꼬모(COMO)’를 내놨다. 꼬모는 현재까지 누적 30만병이 판매되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지난해 동안 1분에 3병꼴로, 총 170만병의 와인을 판매한 이마트24는 올해 와인을 더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GS25가 판매 중인 자체브랜드 와인 '넘버', '네이쳐 사운드' 시리즈의 인기도 좋다. GS25에 따르면 넘버, 네이쳐 시리즈는 높은 가성비로 지난 한 해 전체 GS25 와인 매출 가운데 약 35%를 차지했다.


◆와인배달서비스를 시작한 치킨프랜차이즈

치킨에는 맥주라는 공식을 깨고 교촌치킨이 아영FBC와 손잡고 지난해 와인배달서비스를 시작했다.
 

c113e0240a06da152b5e938013966fe5_1611636941_006.jpg


와인배달서비스는 교촌치킨 숙대점과 종로 1호점 등에서 하고 있다. 초기에는 대표 메뉴인 교촌 허니시리즈, 교촌 레드 시리즈 등과 잘 어울리는 푸두 미니(Pudu Mini), 미니엠(Mini M)등의 와인을 선보였다. 현재는 1만원 대부터 5만원 대까지 다양한 와인을 배달 중이다.


◆소확행을 너머 와인으로 플렉스

초저가 와인으로 소확행을 즐기는 사람들이 있는 반면, 고가의 와인으로 플렉스하는 사람들도 늘고 있다.
 

롯데백화점이 설 명절세트로 내놓은 올드 빈티지 와인은 25품목 중 30%가 이미 예약이 완료됐다. 단 한 병 확보한 '샤또 무통로칠드 1945'의 가격은 3900만원이다.


c113e0240a06da152b5e938013966fe5_1611636978_3825.jpg


세븐일레븐은 프랑스 최고급 와인인 '5대 샤또 와인'을 선보였다. 판매 상품은 ‘샤토 라피트 로칠드 2010’ ‘샤토 마고 2016’ ‘샤토 라뚜르 2012’ ‘샤또 오브리옹 2016’ ‘샤토 무통 로칠드 2016’ 등 총 5종이다. 130만~200만원대 고가 와인 상품이다.


GS25는  슈퍼프리미엄 와인 4종을 선보였다. 프랑스 최고의 와인으로 평가받는 샤또 1등급 와인 5병으로 구성된 5대 샤또와인세트(600만원)를 비롯한 샤또페트뤼스2014(550만원), 샤또무똥로칠드1990(149만원), 샤또디껨2007(62만원)을 한정 수량으로 판매한다. 5대 샤또와인세트와 샤또페트뤼스 등은 지난 11일 업로드 후 하루 만에 품절됐다.

buza.biz

데일리 창업뉴스

전체기사
창업뉴스
창업트렌드
창업아이템
성공사례
전문가 칼럼
창업경영실무
프랜차이즈
전체뉴스
  • 구분 창업  경영  마케팅
  • 이 름
  • 연락처
  • 이메일
  • 상담
    내용
개인정보처리방침 동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