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사업] 부산시, 폐업 소상공인에 최대 250만 원 지원 > 데일리 창업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데일리 창업뉴스

창업뉴스

[지원사업] 부산시, 폐업 소상공인에 최대 250만 원 지원

페이지 정보

등록일등록일: 2022-06-24

본문

d354992a596703779745ce5d4512c276_1656034813_8687.PNG
 

부산시가 폐업 소상공인에게 최대 250만 원을 지원하는 사업을 진행한다.


부산시는 소상공인의 폐업(예정) 정리 및 재취업·재창업을 돕는 「2022년 사업정리 도우미 지원사업」에 참여할 부산지역 소상공인을 6월 27일부터 모집한다고 밝혔다.


부산시 내 사업장을 둔 폐업(예정) 소상공인이 대상이다. 폐업자의 경우 신청일 기준 폐업 신고 5개월 이내인 경우가 대상이다.


올해 총사업비는 2억 원으로 ▲사업정리 지원 30건 ▲취업 장려 45건 ▲재창업 42건 등 총 117건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난해까지 부산지역 소상공인 69명이 사업정리 도우미 지원사업을 통해 안정적으로 폐업을 마쳤다.


먼저, 시는 안정적인 사업정리를 위해 ▲폐업 컨설팅과 ▲업체당 최대 250만 원까지 사업장 원상복구 비용을 지원한다.


폐업 후 재도전을 위한 재취업·재창업 프로그램도 추진한다. 시는 ▲일자리종합센터의 취업 프로그램과 연계해 재취업을 지원하고 ▲소상공인 경영 컨설팅 등 종합 컨설팅을 통해 재창업을 도울 계획이다.


특히, ▲일자리종합센터에서 취업 교육(온·오프라인)을 모두 이수한 경우 취업장려금 50만 원을 지원하고 ▲재창업을 희망하는 업체에 최대 3개월 동안 임대료 월 50만 원을 지원하는 등 인센티브를 통해 재취업과 재창업을 독려할 방침이다.


아울러, 올해는 지난해 업체당 최대 100만 원에 그쳤던 원상복구 비용을 최대 250만 원으로 현실화하여 폐업과 그에 따른 비용으로 이중고를 겪는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신청은 6월 27일부터 선착순으로 마감되며 신청서 및 서류 등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결과는 자격요건 검토를 거쳐 신청 시 기재한 연락처로 개별 통보될 예정이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부산시 소상공인종합지원센터 또는 부산경제진흥원 홈페이지 모집공고를 참고하거나 부산경제진흥원 소상공인종합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buza.biz

(주)리더스비전 | 사업자번호: 107-81-87063 | 통신판매업신고: 제19-2079
대표: 이경희 |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156길 20(정원빌딩2층)
연락처: 02-716-5600 | 팩스: 02-786-8408 | contact@buza.biz
Copyright © Buza.biz. All rights reserved.
PC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