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데일리 창업뉴스 [창업뉴스]

[신제품] CU, 대체 달걀로 만든 채식주의 간편식 출시

페이지 정보

조회:6,323 등록일등록일: 2023-01-25

본문

ac3949817b970c8dae3d6f49fc23940b_1674611926_8529.jpeg
 

CU가 대체 고기, 대체 해산물에 이어 이번에는 대체 달걀로 만든 채식주의 간편식 시리즈를 출시한다.


CU는 2019년 편의점 최초로 ‘채식주의’ 브랜드를 만들어 도시락부터 파스타에 이르기까지 40여가지 채식 간편식들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왔다. 해당 시리즈는 육류 못지않은 맛과 식감으로 호평을 받으며 지금까지 550만개의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


이처럼 채식주의 시리즈가 건강, 비건, 환경 등 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키며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자 이번에는 대체 달걀로 관련 메뉴를 확대했다. 채식에 대한 문턱을 낮춤으로써 다양한 식단 선택지를 제공한다는 취지다.


이번 채식주의 간편식은 여섯 번째 시리즈다. 식물성 원료로 만든 대체 달걀을 활용한 채식 중화 정식 도시락(4600원), 채식 바질 가득 샌드위치(4200원), 채식 채란마요 유부초밥(4200원), 총 3종이다.


이번 신제품은 푸드테크 전문기업의 기술을 바탕으로 묵, 녹두, 단호박, 대두 등 식물성 원재료로 개발했다. 실제 달걀의 흰자와 노른자는 물론, 특유의 맛과 식감을 최대한 유사하게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채식 중화 정식 도시락은 CU 채식주의 간편식에서 처음 선보이는 중식 메뉴다. 대체 달걀을 넣어 만든 볶음밥에 채식 사천 짜장 소스를 비벼 먹는 제품이다. 식물성 원료로 빚은 탕수 만두도 넣어 푸짐하고 알찬 구성을 담았다.


CU의 베스트셀러 제품인 에그 마요 샌드위치와 유부초밥도 대체 달걀을 활용한 100% 식물성 먹거리로 재탄생했다.


채식 바질 가득 샌드위치는 로만밀 통밀 식빵에 대체 달걀을 토핑하고 콩으로 만든 바질 소이네즈를 듬뿍 바른 건강 샌드위치며, 채식 채란마요 유부초밥은 대체 달걀을 스크램블 형태로 조리해 소이네즈와 채식 와사비 마요네즈로 맛을 냈다.


한편, 한국채식연합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채식 인구는 약 200만명으로 추산된다. 이는 10년 전보다 10배 이상 늘어난 수치다. 건강, 종교 등의 이유를 비롯해 환경보호, 동물 착취 반대 등 최근 지속가능한 삶이 주목을 받으며 비거니즘 열풍은 앞으로 더욱 거세질 전망이다.

buza.biz

데일리 창업뉴스

전체기사
창업뉴스
창업트렌드
창업아이템
성공사례
전문가 칼럼
창업경영실무
프랜차이즈
전체뉴스
  • 구분 창업  경영  마케팅
  • 이 름
  • 연락처
  • 이메일
  • 상담
    내용
개인정보처리방침 동의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배너